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일산병원-SK텔레콤, ‘스마트 헬스케어 네트워크 구축’ 협약

기사승인 2020-12-02  15:52:04

공유
default_news_ad1

- 정보통신기술 활용 스마트 헬스케어 네트워크 및 스마트병원 구축 협력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은 1일 SK텔레콤과 ‘스마트 헬스케어 네트워크 구축’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은 지난 9월 복지부에서 주관하는 ‘스마트 병원 선도모델 개발지원 사업 대상 의료기관’으로 선정되며 정보통신기술(ICT)을 활용해 감염병 안심병원과 지역사회 감염병 신속대응 시스템을 구축하겠다는 계획을 밝힌 바 있다.

이에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과 SK텔레콤은 공공의료 선도형 스마트 헬스케어 네트워크 기반의 스마트 병원 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상호 협력하는 데 뜻을 모았다.

이번 협약에 따라 병원 내 5G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최신 ICT기술의 적용을 통한 스마트 의료 솔루션 개발 및 고도화를 위해 양 기관이 보유하고 있는 역량과 자원을 공유하고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향후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과 SK텔레콤은 AI를 활용하여 방역업무 자동화 및 치매관련 인공지능 솔루션 등의 사업을 협력할 계획이다.

김성우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정보통신기술에 기반한 스마트 헬스케어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신속하고 체계적인 대응이 가능한 지역 공공 의료체계 모델을 개발하는 데 한걸음 다가섰다”며 “경기 서북부 지역을 감염병 안심지역으로 만들고 타지역 사회로 네트워크 스마트병원 모델을 확산시켜 사회적 가치 실현과 국민건강 증진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유웅환 SK텔레콤 SV이노베이션센터장은 ”이번 협력으로 스마트헬스케어 시스템 구축을 위해 5G, AI등 최신 ICT를 접목해 나갈 것“이라며, ”5G시대 기술을 기반으로 다양한 파트너들과 협력해 혁신적인 서비스 제공 및 사회적 가치 창출 사례를 지속적으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협약식은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협약식 행사를 따로 진행하지 않고, 김성우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장과 유웅환 SK텔레콤 SV 이노베이션 센터장이 온라인 화상시스템을 통한 비대면 서명방식으로 협약을 체결했다.

문선희 기자 kmedinfo@hanmail.net

<저작권자 © 의료정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