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한국암웨이, ‘차세대 더블엑스’ 출시

기사승인 2019-09-26  18:34:45

공유
default_news_ad1

- 인체적용시험 연구 통해 활성산소 감소 및 DNA 손상 억제 효과 확인

한국암웨이는 뉴트리라이트의 종합비타민/무기질 제품인 ‘차세대 더블엑스(Next Generation Double X)’를 출시한다고 26일 밝혔다.

더블엑스 출시 70주년을 기념해 맞춤형 포뮬러에 중점을 두고 개발된 ‘차세대 더블엑스’는 한국을 포함한 전 세계 59개국에서 20개의 다른 버전으로 출시되고 있다.

한국 시장에 선보이는 차세대 더블엑스 제품에는 한국인들의 특성이 고스란히 반영됐다. 에너지 요구량이 높고 야외활동이 부족한 한국인을 위해 비타민 B군과 비타민D를 강화했으며, 항산화에 도움을 주는 미네랄 영양소인 몰리브덴을 새롭게 추가했다.

이와 함께 차세대 더블엑스는 국내 유수의 연구진과 함께 보다 정교하게 설계된 인체적용시험을 통해 한국인 맞춤 포뮬러에 대한 실질적인 가치를 인정받았다. 이화여자대학교, 건국대학교, 서울과학기술대학교 등 다수 연구팀이 참여한 이번 연구 결과에 따르면, 차세대 더블엑스의 권장 수준섭취가 많은 질병의 주요 위험 인자로 작용하는 활성산소(Reactive Oxygen Species)를 유의미하게 감소시키고, 활성산소로 인한 DNA 손상을 줄이는 데 도움을 준다는 사실이 확인됐다. 연구 결과는 국제 저명 학술지인 뉴트리언츠(Nutrients) 2019년 1월호에 게재된 바 있다.

이번 연구에 참여한 김지연 서울과학기술대학교 식품공학과 교수는 “산화 스트레스는 유해산소로 알려진 활성산소(ROS)와 이를 방어할 수 있는 자체 항산화물질(Antioxidants) 간의 균형이 깨졌을 때 발생하는데, 이는 DNA  손상을 유발하고 건강을 위협하는 주범” 이라며, “이번 연구는 식물영양소를 함유한 종합비타민 무기질(차세대 더블엑스) 섭취가 인체 내 활성산소를 유의하게 감소시켜 DNA 손상을 방지해 항산화에 도움을 줄 수 있다는 사실을 확인했다는 측면에서 의미가 있다”고 전했다.

조양희 암웨이 아시아퍼시픽 R&D  부사장은 “이번 한국인 맞춤형 차세대 더블엑스의 출시는 소비자들의 니즈를 반영하기 위한 연구개발에 투자를 아끼지 않은 암웨이의 끊임없는 노력에 대한 결실” 이라며, “한국의 라이프스타일을 고려한 성분으로 한층 강화된 차세대 더블엑스를 통해 한국 소비자들이 부족한 영양을 채우고 최적의 건강(Optimal Health)을 누릴 수 있기를 기대하고, 또한 인체시험을 통해 한국인들에게 특히 검증된 제품을 소개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김태완 기자 kmedinfo@hanmail.net

<저작권자 © 의료정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